Home > 조합소식 > 업계소식 및 공지사항 
 
택시기사 800명 상경 집회 참석 예정
관리자 2018-12-27 09:12:40 18
*
택시기사 800명 상경 집회 참석 예정  

(대구=연합뉴스) 김선형 기자 = 전국 택시업계 총파업에 맞춰 대구지역 택시도 하루 동안 운행을 중단한다.

카카오 택시업계 평행선(CG)

카카오 택시업계 평행선(CG)
[연합뉴스TV 제공]
19일 대구 택시운송사업조합에 따르면 20일 오전 6시부터 다음날 오전 5시까지 23시간 동안 파업에 동참한다.

대구지역 택시는 개인 1만여대, 법인 6천여 대로 이번 파업에 대다수가 참여할 것으로 조합은 내다봤다.

국회의사당 상경 투쟁에는 법인 택시 150대(운전기사 600명), 개인택시 50대(운전기사 200명)가 참가한다.

서덕현 대구 택시운송사업조합 전무이사는 "카카오 카풀 서비스 도입으로 택시업계 전체가 죽게 생겼다는 공감대가 형성되어 있다"고 말했다.

경북지역은 상대적으로 파업 동참률이 저조할 것으로 파악됐다. 경북에는 개인택시 6천여대, 법인 택시 3천200대가 운행 중이다.

경북 택시운송사업조합 관계자는 "아무래도 대도시보다 카카오 영향을 덜 받는 상황"이라며 "각 지역과 회사별로 파업 동참을 결정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택시업계가 전면 파업을 선언하자 대구시는 대책 마련에 나섰다.

대구시는 시내버스 급행 노선과 도시철도를 새벽까지 연장 운행할 계획이다. 이날 하루 승용차 요일제도 전면 해제한다.

글목록